• 포실포실한 감자 몇 개 먹고 배뚜등기고 있는 중.(이러면서 저녁은 때우는거임) 2010-07-03 17:55:33
  • 우루과이-가나전을 다시보기 했는데(이미 맥이 빠져서 슥슥 넘김) 연장전 후반 15분경 벌어진 사건이 이 경기의 하일라이트구나. 몇 분 사이에 축구가 아닌 배구를 한 탓에 퇴장을 당하고 상대에게 패널티킥을 내준 우루과이 선수는 가나의 실축으로 순식간에 영웅이 되는군.(우루과이가 이럴려고 우리를 제낀건가?라는 어느 네티즌의 말이 확 와닿는 순간이다 ㅋㅋㅋ) 2010-07-03 18:05:41
  • 얼~ 오늘 아르헨티나-독일전에 차두리도 공동해설하네?(재미있는 해설이었으면 좋겠다) 2010-07-03 22:36:37
  • 월드컵 경기를 보고 있자니 로또나 한 방 걸려서 이리저리 축구여행을 떠났으면 원이 없겠다라는 생각을 하게 되네. 물론 K리그는 기본으로 홈이고 원정이고 다니면서 남는 시간에 해외축구들을 보러 다니는 거지.ㅋ 생각만 해도 흐믓하다.(하지만 로또는 한 번도 안사고 이런다는거 -_-) 2010-07-03 22:51:31
  • 아르헨티나의 국가가 울려퍼지는 속에서 메시의 얼굴이 화면에 잡혔는데, 메시에 푹 빠져버린 회사동생이 갑자기 생각나네. 메시 얼굴만 떠올려도 발그레해지던 모습이 문뜩 떠올랐다. 지금은 병원에서 이 경기를 보고 있겠지?(빨리 나아라 이자슥아) 2010-07-03 22:58:28
  • 독일 뮬러 선제골ㅋㅋㅋㅋ(완전 멋지네!) 2010-07-03 23:04:03
  • 경기 초반부터 두 나라가 완전 공격모드로 들어가는구나~! 어제는 아슬아슬했었는데 오늘은 뭔가 화르륵 불타는 느낌이야!(좋다 좋아 이런거 ㅋㅋㅋ) 2010-07-03 23:07:05
  • 아르헨티나 선수들이 골고루 퍼져있지 못하고 한쪽으로 쏠리거나 혹은 대부분 중앙으로 쏠리네? 이런 희한한 현상은 상대가 독일이라 그런건가?(그러니까 매번 뚫림 아르헨티나 지못미) 2010-07-03 23:16:58
  • 아오 클로제 임마 완벽한 찬스를 놓치냐!!(이거 왠지 나중에 후회할꺼 같은 슈팅인데 -_-) 2010-07-03 23:24:53
  • 독일 코믹 추가 골ㅋㅋㅋ(아르헨티나 수비가 이상했던건가?) 2010-07-04 00:25:21
  • 헐 독일 프리드리히 세번째 골~(아르헨티나 이대로 무너지나요) 2010-07-04 00:31:27
  • 독일선수들의 전체 밸런스가 균형이 있는거 보니까 올해 우승은 왠지 독일이 될꺼 같아. 결승엔 네덜란드와 독일이 붙을꺼 같음.(이번 월드컵을 보고 느낌이 온거) 2010-07-04 00:42:57
  • 푸하하 독일 클로제 4번째 골 성공(독일이 아르헨티나를 안드로메다로 보내는중) 2010-07-04 00:46:19
  • 마라도나의 침통한 모습과 굉장히 즐거워하는 독일총리의 모습이 오버랩되면서 독일 승리로 끝났음. 이제 남은건 스페인-파라과이전인가? 그 경기의 승자가 4강에 올라가는거네.(하지만 새벽경기라 보지는 못하고 결과는 내일 아침에 알 수 있겠구나.) 2010-07-04 00:50:07
  • 축구를 보다 보니 패배하는 경기 중에 정신적 충격이 제일 큰 것은 4대0 패배였다. 그 이상 넘어가면 그냥 졌구나…라는 생각밖에는 안들지만, 4대0 패배는 그 여운이 엄청나게 오래간단 말이야.(마라도나 감독도, 아르헨티나 선수들도, 아르헨티나 국민들도 그런 느낌이겠지?) 2010-07-04 00:55:08

이 글은 띠용님의 2010년 7월 3일에서 2010년 7월 4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Posted by 웹퍼

이 글은 띠용님의 2008년 7월 21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Posted by 웹퍼
  • 직접 만나보지도 않았으면서 다른 사람의 말만 듣고 피하는 사람을 욕해왔는데 내가 그런거 같네. 그래서 아예 사람에 대한 평가는 듣지 않으려고 노력해왔는데, 그러면 그럴수록 자꾸 들려와 미치겠음. (아무리 소문이 좋지 못해도 만나도 괜찮은듯한 느낌이 오는 사람은 만나야지) 2007-12-20 16:21:28
  • 디씨에서 알바-정직원으로 알려짐-의 광역삭제(글을 하나씩 지우는게 아니라 다량의 글을 한꺼번에 지우는것)는 모든 싸움을 허무하게 만드는 약이 될 때도 있다. 가끔은 서로 싸우다가 자신의 글이 지워지면 알바와 싸우자고 덤비는 갤러들의 모습도 웃기고 귀엽다. (알바는 무자비해) 2007-12-20 17:43:42

이 글은 webpher님의 2007년 12월 20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Posted by 웹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