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 낮에 컬투쇼를 듣는데 오프닝멘트가 심상치 않은것이다. 알고보니 얼마 전 마지막 마무리 문자&미투데이 글을 읽어주는 코너에서 특정 교회를 지칭할 수 있는 글과 평가 멘트에 기분이 나빴던 해당교회인들이 sbs컬투쇼 게시판을 도배한것이다. 그래서 사과한듯.(하지만 기독교계에선 해당교회를 통일교와 같은 이단으로 취급하는 곳이라는데 -_-) 2010-11-24 19:57:58
  • 내가 예민한건가 아님 사람들이 생각이 없이 흔들리는건가. 이런 혼란스러운 상황때문에 특정한 가치를 판단하는건 참 힘든거 같다. 아니 상식적으로 생각해서 맞는 문제에 대해서 사람들의 반응은 다르게 나오니까 그럭저럭 상식에 맞게 살려고 했던것이 자꾸 혼란스러워진다.-_-(뭐가 옳고 그른건지는 모르겠지만 내 안의 들보는 보지 못하고 남의 겨묻은것만 판단하려는 나부터 반성해야지 뭐) 2010-11-24 20:11:41
  • 뜻하지 않게 큰 금액의 돈이 하늘(?)에서 뚝 하고 떨어졌지만 미래를 생각하자니 쓸 수가 없다.ㅠㅠ 그냥 그림의 떡이겠거니 생각하고 통장에 집어넣어놔야지. 어차피 그냥 군침이나 흘리다가 넣어놔야겠다.(5만원짜리 현금으로 받았는데 큰 금액에 비해 양이 얼마 안되어서 실망-_-) 2010-11-24 20:17:00

이 글은 띠용님의 2010년 11월 24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Posted by 웹퍼
  • 무서운 신생팀 강원FC, 우승후보 0순위였던 북패를 2대1로 물리치다.ㄷㄷㄷ(강원을 무시했다간 큰 코 다칠것이야!)2009-03-14 20:38:17

이 글은 띠용님의 2009년 3월 14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Posted by 웹퍼
  • 가끔 인터넷 세상도 사람 사는 세상인줄 모르고 함부로 대하는 녀석들이 간간히 보인다. 그저 싸지르면 그만인줄로 아는데, 그러다가 큰코 다칠날이 분명히 오는것을 왜 모를까? (그들에게 가장 큰 형벌은 무플같은 무관심일듯) 2008-02-24 21:39:03

이 글은 webpher님의 2008년 2월 24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Posted by 웹퍼


티스토리 툴바